D+158) 이유식 시작하다

2월 21일 혼자서 뒤집었다.

2월 들어서면서 얼떨결에 뒤집기 한 번 하더니 깜깜무소식!!!

그러더니 귀여운 엉덩이를 들썩거리고 얼굴을 파묻으며 슝~하고 뒤집었다.

5개월의 과업이었던 뒤집기를 한 기념으로...

만6개월에 소고기미음을 하기 위해....

이유식을 시작했다.

쌀 45g으로 3일치 만드는데 주방은 난리통, 전쟁통~~ㅋㅋㅋ

물을 넘 많이 넣고 갈아 쌀도 덜 갈리고 이그릇 저그릇 옮기느라 설거지는 한가득~~ㅎㅎㅎ

진수성찬을 차린것도 아닌데 뭐라고 긴장되고 떨리는지...

잘 맏아 먹어주길 바라며...



두근두근하는 마음으로 한숟가락...

낼름~오호!!!

잘 받아먹는다..냠냠냠...쪽쪽쪽...

기특하다.

우리 태림이는 못하는게 뭐니!!! 정말...

냠냠 잘 먹지만 그래도 첫날이니 10ml정도만...

고마워 태림아~

앞으로 엄마가 맛있는거 많이 만들어 줄꺼야!!!

우리 태림이 잘 먹어줄꺼지??

매일매일 화이팅이야!!!!!!



설정

트랙백

댓글

My Little Tree Blog since 2012. : Admin : Write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