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은나무야~

월요일인데 새벽부터 비가 오더니 계속온다~

오랜만에 많은 비가 오나봐~ 그래도 좋은데^^

주말에는 아빠랑 산후조리원다녀왔어..

우리 작은나무 태어나면 2주동안 엄마랑 같이 있을 곳이야..

너는 태어나느라 엄마는 너 낳느라 많이 힘들어질꺼고 그래서 조리원이라는 곳에 가서 쉬는거야!!

아빠는 아마 퇴근하시고 매일 우리 보러 오시겟지..아닌가? 힘들고 술먹고 그래서 매일 안오시려나~?

주말에는 계속 같이 있겠지??

너는 아가친구들이랑 같이 있는 방이 있는데 거기에서 있을꺼야...

아직은 깨끗한 곳에 있어야 하니까 그렇겠지??

여러 곳 다녀보려고 했는데 평도 좋고 둘러보니 시설도 그만하면 엄마는 만족하고 그래서 그냥 한림산후조리원으로했어~ 집앞에 엄마손도 있는데 거기도 가볼껄 그랬나... 그런데 시설이 많이 안좋은가봐...

근데...엄청 비싸...2주에 180만원이래...넘 비사긴 하지만 너 낳고 바로 집에 오면 엄마는 너무 겁나고 무서울것 같아... 보건소도우미 신청하면 되긴하지만 왠지 믿음이 많이 가지않고...조리원있다가 나오면서 보건소도우미신청해서 우리집에서 2주동안 도움받을 생각이야...

그리고는 너랑나랑 둘이만 집에 있어야해...한달정도면 엄마도 너도 적응이 되기 시작하겠지?

우리 잘 지내보자!!!! 부담되는 금액이지만 그래도 결정해서 맘이 편하다~^^

이제는 우리 작은나무 이름좀 지어볼까?

뭐라고 지어주면 우리작은나무가 좋아할까?

예쁘고 좋은이름 지어주고싶은데... 작은나무도 좋지만 이름 빨리 지어서 이름 불러주고 싶어..

엄마랑 아빠가 열심히 고민해볼게^^

작은나무 잘놀고있지??

보고싶당^^

설정

트랙백

댓글

My Little Tree Blog since 2012. : Admin : Write

티스토리 툴바